겨울철 세차 절대 하지마라? | 겨울철 세차 주의사항

겨울철 세차

오늘 포스팅은 ‘겨울철 세차 절대 하지마라? ‘겨울철 세차 주의사항’에 대한 내용입니다. 저번주 그리고 어제도 눈이 많이 왔었습니다. 제설작업으로 도로에 잔뜩 뿌려진 염화칼슘과 섞인 눈 길들을 왔다 갔다 하다보면 어느 새 차가 평소보다 더 많이 더러워 졌을 겁니다.

그래서 하루 빨리 이번주에 새차 하고 싶은 분들 많으시겠지만 가능하다면 최대한 세차를 미뤄주시는 걸 권해드립니다.
왜 겨울철에 세차 하면 안되는지 세차 잘못하다가는 돈만 날리고 흠집이 생길 수 있는지 궁금 하신 분들 끝까지 포스팅을 읽어주시길 바랍니다.

 

 

겨울철 세차 주의사항 – 겨울철 세차장 가면 안 되는 이유

실외 세차장

우선, 어떤 분들이 겨울철에 세차장에 가면 안되는지 궁금하시죠? 본인이 평소에 이용하는 세차장이 ‘실외 세차장’일 경우입니다. 여기서 무조건 다짜고짜 실외 세차장을 가지 말라는건 아닙니다. 전제 조건은 낮시간에도 계속 영하의 온도인 경우입니다.
요즘에 세차장들 가보시면 온수 나오는 세차장들도 많이 보실 수 있습니다. 그렇지만 온수가 나오는 고압수를 뿌리더라도 영하날씨에 고압수를 뿌리게 되면 얼음으로 차 도장면을 코팅하게 되는 것입니다.

 

겨울철 세차 주의사항 – 겨울철에 고압수 뿌리면 얼음 코팅 되는 이유

따뜻한 온수가 나오는데도 불구하고 왜 얼음으로 도장면을 코팅하게 되느냐에 대해 자세히 설명 드리겠습니다.

겨울철 한강

겨울철에 영하 날씨에 한강 어는거 한번쯤은 보신 적 있으시죠. 보통은 영하 10도에서 꽤 오랫동안 못해도 일주일 이상 지속이 돼야지 한강이 얼기 시작합니다.

그래서 많은 분들이 영하 날씨인데도 불구하고 고압수를 실외 세차장에서 쓰게 되면 물이 그렇게 빨리 얼지 않을 거라고 생각하기 쉽습니다. 하지만 고압수를 쏠때 나가는 물 분사 형태를 자세히 보신 적 있으실까요?

고압수

고압수의 경우 쏘게 되면 압축분무기로 뿌리는 물안개 형태로 나가는데요. 여러분들이 일반 호수로 뿌리는 물줄기랑 다릅니다. 왜냐하면 물안개.. 즉, 굉장히 작은 알갱이로 나가게 되는데요 ! 그러면 이게 구체적으로 어떻게 되길래..라고 궁금 하실텐데요.

물안개가 고압수 노즐에서 뿅하고 나오는 순간 엄청나게 작은 알맹이가 영하 온도에 노출되게 되는데..
강줄기와 다르게 360도 모든 면이 영하 날씨에 노출되게 됩니다. 한쪽 면만 노출되어 있는 흐르는 물과는 완전 다르죠.
분사 하면서 얼기 시작하면서 안그래도 도장면은 차가운데 식은 물안개가 도장면에 붙으면 엄청 빨리 얼기 시작 합니다.

겨울철 세차 주의사항 – 그럼 언제 세차 할 수 있나요?

얼음 코팅

여러분이 영하의 날씨에 고압수를 쏘게 되면 차가 얼음으로 코팅 하는 꼴이 되어 버립니다. 그렇기 때문에 무조건 영하3도 이하의 날씨에서는 너무 세차를 하고 싶을때도 참으셔야 하며 웬만하면 ‘낮 시간에 영상의 온도’일 때 하실 것을 추천 드립니다.

 

 

오늘은 겨울철 세차 주의사항에 대해 자세히 알아 보았는데요. 눈때문에 차량이 많이 더러워서 하루 빨리 세차 하고 싶으시겠지만 조금 더 참아주셨으면 합니다. 곧 날씨가 조금 더 풀리면 이때까지 참고 못한 세차까지 몰아서 열심히 해주시면 좋겠습니다.

 

겨울 세차
그리고 아직 계속되는 영하의 날씨로 인해 노면이 군데 군데 얼어 있는 도로들이 많기 때문에 평소보다 더 각별히 안전 운전 하시면 좋겠습니다.
앞으로도 계속해서 더 좋은 양질의 자동차 관리팁과 디테일링 팁들을 알려 드리며, 여러분의 차 관리에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겨울철 디테일링 팁 – 눈과 염화칼슘 대비 방법

겨울철 디테일링 팁

오늘은 겨울철 디테일링 팁 – 눈과 염화칼슘 대비 방법에 관한 이야기 입니다. 겨울철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것은 바로 눈이죠? 우리 차주분들은 눈이 오고 나면 차량 관리를 어떻게 하고 계신가요?

 

눈과 염화칼슘이 차에 미치는 영향

눈이 오면 제설 작업을 하면서 염화칼슘이 뿌려지게 되죠? 그런데 그 염화칼슘이 차량 하부에 치명적이라는것 혹시 알고 계신가요? 제설 작업으로 뿌려진 염화칼슘이 눈과 함께 녹게되면 염화칼슘 수용액(물에 녹은 염화칼슘)이 되는데 이때 염화칼슘 수용액의 PH가 산성입니다.

겨울철 디테일링 팁- 염화칼슘

한국의 사계절 특성상 산성 눈이 내리는 것도 모자라 염화칼슘 수용액 조차 산성이라니요.. 정말 엎친 데 덮친 격이라 할 수 있겠죠.
이 무시무시한 염화칼슘 수용액.. 그런데 이게 차를 부식시키는 것으로 모자라 아스팔트 도로가 부식되게 만들고 설상가상으로 그 부식된 타르가 고스란히 저희들의 차량에 정말 많이 붙게 되기에 아주 여러모로 불편하게 만드는 눈과 염화칼슘의 겨울철 진실입니다.

 

 

겨울철 디테일링 팁 – 겨울 세차의 핵심

그렇기 때문에 겨울철에 눈과 염화칼슘을 대비 하는 가장 효과적인 방법은 눈오기 전에 하는 전세차눈온 뒤에 하는 후세차 하기 인데요 !

하부세차

일단, 눈이 오고난 뒤에는 최대한 빠르게 세차를 해주셔야 합니다. 그리고 후세차 할 때는 특히나 염화칼슘이 묻어 있는 차량 하부를 깨끗하게 해줘야 부식을 예방 할 수 있으므로, 하부세차가 가능한 셀프 세차장 부스에 가셔서 꼭 하부 세차까지 꼼꼼하게 잘 해주실 것을 강력하게 권해드립니다.

 

그 다음으로 전세차 할 때는 차량 하부에는 코팅을 할 수 없겠지만 차량의 앞면과 옆면 그리고 뒷쪽 트렁크쪽까지 미리 코팅을 잘 해줘야 부식 되는 걸 막을 수 있습니다.

고압수

또한 이렇게 눈 오기 전에 미리 코팅을 해주면 타르가 도장면에 묻어도 간단하게 고압수로만 쏴도 쉽게 타르가 떨어지게 되는 일석이조의 효과까지 있습니다.

 

 

겨울철 디테일링 팁- 왁스 vs 실런트

그렇다면 또 자연스럽게 그 다음으로 드는 질문이 왁스와 실런트 중에 어떤 걸 사용해서 도장면을 코팅 해주는 것이 좋을까요? 인데요.

왁스와 실런트 차이점

왁스와 실런트의 가장 큰 차이점은 왁스의 경우 도장면 위에 카나우바 왁스가 올라가 있는 형태이며, 실런트의 경우 도장면과 실런트가 화학적으로 분자 결합되는 형태입니다.
실런트는 화학적으로 도장면과 결합하기 때문에 온도와 습도의 영향이 적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겨울철에는 방오성과 지속성, 광까지 좋은 실런트를 사용하여 코팅 하는 것을 더 추천 드립니다.

 

실런트 제품 추천

특히, 추천 드리는 울트라 슬릭은 최대 5개월까지 지속되는 실런트 입니다. 유리막 코팅 성분 기반의 보호막으로 뛰어난 방오성도 지닌 제품입니다.


제품의 사용 방법은 매우 쉽고 간단한데요. 판넬당 1-2회 분사해 준 후 깨끗한 타월로 펴바르듯이 버핑해주시면 됩니다.

울트라슬릭 실런트만 있으시면 올겨울 바로 혼자서도 쉽고 간단하게 자동차 도장면을 코팅 할 수 있으십니다.

 

 

 

오늘은 겨울철 디테일링 팁, 눈과 염화칼슘 대비 방법에 관하여 자세히 알아 보았습니다. 도움이 되셨길 바랍니다.

겨울철 디테일링 팁

여러분의 소중한 들을 위해 눈오기 전 후로 최소한의 관리를 통해 계속해서 관리를 잘 해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앞으로도 계속해서 더 좋은 양질의 디테일링 팁들을 알려 드리며, 여러분의 차관리에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겨울철 물 없이 세차 방법 – 워터리스 워시 디테일러

물 없이 세차 정말로 괜찮을까요? 결론부터 말씀드리면 하지 않는 것을 추천합니다. 하지만 주변에 온수가 나오는 세차장이 없는 경우 어쩔 수 없이 물 없이 세차 할 수 밖에 없습니다. 그래서 물 없이 세차를 그나마 안전하게 할 수 있는 방법을 알려드리겠습니다.

겨울철 세차

 

요즘 날씨는 겨울에도 미세먼지가 아주 기승을 부리죠. 미세먼지와 각종 오염물이 눈에 보이니 세차를 안 할 수도 없는 상황입니다. 충분히 그 마음은 알고 있습니다. 가장 추천드리는 방법은 참았다가 온수 나오는 실내세차장에 가서 세차하는 것입니다.

하지만 먼지 같은 가벼운 오염물만 있는 경우에 좋은 아이템이 있습니다. 워터리스 워시 디테일러를 사용하면 장소에 크게 구애받지 않고 간편하게 디테일링을 해줄 수 있습니다.

 

물 없이 세차 – 워터리스 워시란?

쉽게 말해서 물없이 세차하는 것을 뜻합니다. 어떻게 물 없이 세차를?! 엄밀히 따지면 아예 물없이 세차하는 것은 아니죠. 바로 액상의 워터리스 워시 전용 디테일러를 사용해 세정과 코팅을 한번에 마칠 수 있는 방법입니다.

물 없이 오염물이 있는 상태에서 타월로 문지르면 도장면은 괜찮을까요? 상상만해도 소름이 돋긴하네요. 하지만 워터리스 워시 전용 디테일러를 사용하면 어느 정도 도움이 됩니다. 오염물과 도장면의 마찰을 최소화하면서 깨끗이 세정하고 뛰어난 광도와 슬릭함으로 코팅까지 마무리할 수 있습니다.

물 없이 세차

 

 

헬샤인 부두 워터리스 워시 디테일러는 오염된 도장면에 분사시 오염물들이 세정되도록 불려줍니다. 그리고 오염물을 캡슐화하여 마이크로화이버 타월로 닦아냈을 때 오염물은 깨끗하게 제거되고 깊은 색감과 광도를 증진시켜 줍니다.

눈길이나 빗길 주행시 생긴 심한 흙먼지 오염은 고압수를 함께 사용한 세차를 통해 깨끗하게 세차해주세요. 하지만 가벼운 정도의 오염이나 먼지가 앉은 상태에서는 워터리스 워시로도 간편하게 디테일링을 마칠 수 있습니다. 이렇게 워터리스 워시를 마친 도장면은 일반 퀵디테일러로는 느끼기 힘든 슬릭함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물 없이 세차

 

 

물 없이 세차 – 워터리스 워시 디테일러 사용법

준비물은 전용 디테일러와 올이 긴 버핑타월 3~4장, 올이 짧은 버핑타월 1~2장이 필요합니다. 차량 전체 작업을 위해서 타월의 깨끗한 면으로 계속 뒤집어주면서 작업해줘야하기 때문에 타월은 많을수록 좋습니다.

워터리스 디테일러 부두

 

사이드 미러에 쌓인 먼지와 오염물들이 먼저 눈에 들어옵니다. 여기부터 부두로 공략해보겠습니다. 이 정도 오염은 워터리스 워시로도 충분히 깨끗하게 됩니다.

먼저 오염물이 있는 도장면에 부두 워터리스 워시 디테일러를 충분히 적셔줄 정도로 분사해줍니다. 물 없이 세차 하는 것이니 일반 퀵디테일러 사용하는 것 보다는 충분한 양을 사용해 오염물을 감쌀 수 있도록 해줘야 합니다.

그리고 바로 닦아주는 것이 아니라 오염물이 불려지고 케미컬에 감싸질 수 있도록 약 5~10초 정도 기다려줍니다. 약재가 마르기 전에 닦아야하기 때문에 오래 기다릴 필요는 없습니다.

워터리스 디테일러 부두

물 없이 세차 워터리스 디테일러 부두
물 없이 세차 워터리스 디테일러 부두

 

올이 긴 버핑타월을 사용해 직선으로 가볍게 문질러 닦아주세요. 이때 너무 힘을 주지 않고 가볍게 한번 지나가면서 오염물들을 감싸주듯이 가볍게 닦아주세요. 아직 디테일러의 잔사와 오염물도 조금 남아있는 상태입니다. 절대 한번 닦은 면으로 다시 닦지 마세요. 타월을 깨끗한 면으로 뒤집어서 남은 약재와 오염물을 깨끗이 닦아줘야 합니다.

워터리스 디테일러 부두
워터리스 디테일러 부두

 

올이 긴 버핑타월을 깨끗한 면으로 뒤집어서 1~2회 버핑해줍니다. 오염물 제거는 물론 깨끗하게 코팅된 도장면이 드러난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너무 간편했죠?)

혹 스크레치가 생기진 않았나 자세히 들여다봐도 깨끗합니다. 그렇다고 워터리스 워시, 즉 물없이 세차하는 것이 도장면에 100프로 안전하진 않습니다. 오염이 심할 때는 꼭 셀프세차장을 이용해서 고압수와 세정제로 깨끗하게 세차하시기 바랍니다.

워터리스 디테일러 부두

워터리스 디테일러 부두

 

 

 

도장면도 마찬가지로 오염물에 충분히 적셔질 정도로 분사해줍니다. 차량 전체적으로 오염물을 제거해주고 마무리로 올이 짧은 버핑타월을 사용해 혹시 남아있는 약재를 닦아냅니다. 광이 더 올라오도록 깨끗하게 버핑해주면 워터리스 세차가 마무리됩니다.

물 없이 세차 결과

물 없이 세차 결과

 

결론 Conclusion

물 없이 세차 방법은 오염이 심한 상태이거나 “난 굳이 워터리스 워시가 필요없다”는 분께는 권해드리지 않습니다. 단, 겨울철에는 물 없이 세차를 간단하게 마치고 싶은 분들을 위해서 팁을 전해드리는 것이죠. 춥다고 오염된 차를 그대로 세워놓기는 내가 참을 수 없고, 물 없이 장소에 상관없이 간단하게 디테일링을 하고 싶다면?! 워터리스 워시 전용 디테일러와 버핑타월을 사용해 안전하고 깨끗하게 세차 및 코팅을 진행해보시기 바랍니다. 생각처럼 어렵거나 위험하지 않습니다.

물 없이 세차 워터리스 디테일러 부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