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철 세차 절대 하지마라? | 겨울철 세차 주의사항

겨울철 세차

오늘 포스팅은 ‘겨울철 세차 절대 하지마라? ‘겨울철 세차 주의사항’에 대한 내용입니다. 저번주 그리고 어제도 눈이 많이 왔었습니다. 제설작업으로 도로에 잔뜩 뿌려진 염화칼슘과 섞인 눈 길들을 왔다 갔다 하다보면 어느 새 차가 평소보다 더 많이 더러워 졌을 겁니다.

그래서 하루 빨리 이번주에 새차 하고 싶은 분들 많으시겠지만 가능하다면 최대한 세차를 미뤄주시는 걸 권해드립니다.
왜 겨울철에 세차 하면 안되는지 세차 잘못하다가는 돈만 날리고 흠집이 생길 수 있는지 궁금 하신 분들 끝까지 포스팅을 읽어주시길 바랍니다.

 

 

겨울철 세차 주의사항 – 겨울철 세차장 가면 안 되는 이유

실외 세차장

우선, 어떤 분들이 겨울철에 세차장에 가면 안되는지 궁금하시죠? 본인이 평소에 이용하는 세차장이 ‘실외 세차장’일 경우입니다. 여기서 무조건 다짜고짜 실외 세차장을 가지 말라는건 아닙니다. 전제 조건은 낮시간에도 계속 영하의 온도인 경우입니다.
요즘에 세차장들 가보시면 온수 나오는 세차장들도 많이 보실 수 있습니다. 그렇지만 온수가 나오는 고압수를 뿌리더라도 영하날씨에 고압수를 뿌리게 되면 얼음으로 차 도장면을 코팅하게 되는 것입니다.

 

겨울철 세차 주의사항 – 겨울철에 고압수 뿌리면 얼음 코팅 되는 이유

따뜻한 온수가 나오는데도 불구하고 왜 얼음으로 도장면을 코팅하게 되느냐에 대해 자세히 설명 드리겠습니다.

겨울철 한강

겨울철에 영하 날씨에 한강 어는거 한번쯤은 보신 적 있으시죠. 보통은 영하 10도에서 꽤 오랫동안 못해도 일주일 이상 지속이 돼야지 한강이 얼기 시작합니다.

그래서 많은 분들이 영하 날씨인데도 불구하고 고압수를 실외 세차장에서 쓰게 되면 물이 그렇게 빨리 얼지 않을 거라고 생각하기 쉽습니다. 하지만 고압수를 쏠때 나가는 물 분사 형태를 자세히 보신 적 있으실까요?

고압수

고압수의 경우 쏘게 되면 압축분무기로 뿌리는 물안개 형태로 나가는데요. 여러분들이 일반 호수로 뿌리는 물줄기랑 다릅니다. 왜냐하면 물안개.. 즉, 굉장히 작은 알갱이로 나가게 되는데요 ! 그러면 이게 구체적으로 어떻게 되길래..라고 궁금 하실텐데요.

물안개가 고압수 노즐에서 뿅하고 나오는 순간 엄청나게 작은 알맹이가 영하 온도에 노출되게 되는데..
강줄기와 다르게 360도 모든 면이 영하 날씨에 노출되게 됩니다. 한쪽 면만 노출되어 있는 흐르는 물과는 완전 다르죠.
분사 하면서 얼기 시작하면서 안그래도 도장면은 차가운데 식은 물안개가 도장면에 붙으면 엄청 빨리 얼기 시작 합니다.

겨울철 세차 주의사항 – 그럼 언제 세차 할 수 있나요?

얼음 코팅

여러분이 영하의 날씨에 고압수를 쏘게 되면 차가 얼음으로 코팅 하는 꼴이 되어 버립니다. 그렇기 때문에 무조건 영하3도 이하의 날씨에서는 너무 세차를 하고 싶을때도 참으셔야 하며 웬만하면 ‘낮 시간에 영상의 온도’일 때 하실 것을 추천 드립니다.

 

 

오늘은 겨울철 세차 주의사항에 대해 자세히 알아 보았는데요. 눈때문에 차량이 많이 더러워서 하루 빨리 세차 하고 싶으시겠지만 조금 더 참아주셨으면 합니다. 곧 날씨가 조금 더 풀리면 이때까지 참고 못한 세차까지 몰아서 열심히 해주시면 좋겠습니다.

 

겨울 세차
그리고 아직 계속되는 영하의 날씨로 인해 노면이 군데 군데 얼어 있는 도로들이 많기 때문에 평소보다 더 각별히 안전 운전 하시면 좋겠습니다.
앞으로도 계속해서 더 좋은 양질의 자동차 관리팁과 디테일링 팁들을 알려 드리며, 여러분의 차 관리에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