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오는 날 세차- 비 오기 전후 가장 좋은 시기는?

안녕하세요 ADK입니다. 비 오는 날 세차, 비 오기 전후 세차하기 가장 좋은 시기가 궁금하신 분들이 많으실 겁니다. 일기예보에서는 장마가 끝났다고 말을 했지만 계속해서 비가 한번씩 계속 오고 있는 요즘인거 같습니다.

비 오는 날 세차

아무래도 비가 자주 오다보니 비 오기전에 세차를 해야 하는 건가 아니면 비가 오고난 다음에 해야 하는 건가 아리송 다리송 하신분들이 많을텐데요. 장마철 시즌 세차는 어떻게할까요.

 

비 오는 날 세차- 장마철 세차시기

세차는 비온 뒤 비오기 전 모두 관리를 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비오기 전에 관리를 해 주어야 비온 뒤, 오염물을 비교적 손쉽게 제거 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특히 비온 뒤 생기는 워터스팟은 도장면 손상의 원인이 될수 있습니다. 오늘은 비오기 전 후 세차방법과 워터스팟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비 오는 날 세차- 비 오기 전 해야 할 것

비 오는 날 세차

우리나라는 비가 올때 사시사철 산성비가 내립니다. 그리고 미세먼지도 섞여있는 불순물이나 다름없는 비가 내립니다. 그렇기 때문에 비 오기 전에 도장면을 코팅해줘야 이런 산성비와 미세먼지 섞인 불순물로 부터 내 차를 보호해줄 수 있습니다.

비가 온다는 예보를 미리 접했다면 실런트나 왁스를 바를 주기가 되지 않았어도 미리 한번 더 도장면에 발라줘서 코팅층을 두툼하게 만들어주면 도장면 보호에 좋습니다.(사실 코팅층을 복원해주는 것입니다) 이렇게 되면 산성비가 내리거나 각종 오염물이 쌓여도 도장면을 안전하게 보호할 수 있습니다.

 

 

비 오는 날 세차- 비온 후 관리

비 오는 날 세차

비가 온 다음의 세차에 대해 말해보겠습니다. 비 온 다음의 세차는 정말 간단합니다. 세차 후 따로 왁스나 실런트를 바를 필요없이 퀵디테일러로만 마무리해줘도 충분합니다. 비 오고 난 뒤에도 실런트나 왁스를 추가로 발라주셔도 되겠지만 일반적으로 세차하는 분들의 경우 퀵디테일러로만 발라도 충분합니다.

 

비온 후 세차 – 워터스팟

워터스팟
그리고 비 온 후에 잊지말고 해야 할 것은 워터스팟 제거입니다. 위에 언급 했지만 빗물에는 산성 성분과 각종 오염물들이 함께 포함되어 있습니다. 이것들이 물방울의 가장자리를 따라 마르게 되면 워터스팟으로 얼룩이 남게 됩니다.

더군다나 이 워터스팟의 경우 그냥 방치하고 둘 경우에는 시간이 지날수록 도장면을 깊게 파고들기 때문에 빠른 시일에 제거해 주는 것이 좋습니다.

 

그리고 워터스팟 제거 방법은 상황에 따라 달라집니다. 초기 워터스팟은 간단하게 퀵디테일러로 제거가 가능합니다. 하지만 1-2주 이상 방치된 워터스팟은 페인트 클린져나 폴리싱을 통해서 제거 할 수 있으니 간단하게 퀵디테일러로만 제거할 수 있을 때 빨리 빨리 제거해주는게 좋습니다.

 

 

결론 Conclusion

오늘은 비오기 전에 세차해야 되는지 비오고 난 뒤에 세차 해야 좋은지에 관한 내용의 포스팅이였습니다. 여러분도 아시겠지만 이제부터는 비와 크게 상관없이 일기예보 상황에 맞춰서 그때마다 자주 세차 하시는 찐세차 환자가 되시길 바랍니다.

 

포스팅은 영상으로도 확인 가능하니 영상으로 다시한번 숙지 하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