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 철분제거제 완전정복 – 도장면, 휠 철분제거방법

안녕하세요. AD 오토브라이트 다이렉트입니다.

오늘은 도장면과 휠 구석진 곳에 남아 말초신경을 건드리는 자동차 철분제거제 및 사용 방법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도대체 철분은 어디서 어떻게 날아와 내 차에 떡하니 자리잡고 떨어지지도 않는 걸까요..

보통 도장면에 있는 철분은 공단지역을 자주 운행하거나 신차 출고시 출하장에 대기하면서 쌓이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리고 가장 눈에 많이 띄는 철분은 바로 브레이크 패드 마찰로 생기는 분진입니다. 국산차량은 심하지 않지만 유럽차량의 경우 세차를 깨끗하게 마치고 집에 가보면 금새 시꺼매진 휠을 보고 힘이 쭉 빠지는 경우가 많습니다.

어차피 금방 또 쌓일거 적당히 하자할 수도 있지만 방심은 NO!!

철분을 오랫동안 방치할 경우 그위에 또다른 철분과 오염물이 쌓이고 쌓여 고착되는 날에는 하루종일 휠만 잡고 클리닝 해야할 수 있으니 철분제거를 주기적으로 해주는 것이 정신건강에 좋습니다.

 

 

 

철분제거제란?

자동차에 달라붙는 철분 오염물에 대해서 아시나요?

보통 공단지역이나 자동차 출고장 등 공기중에 철분 오염물들이 많은 지역에서 운행하는 차량들에서 주로 발견됩니다.

그리고 수입차량의 경우 선박으로 수십여일이 걸려 출하되는 경우가 많기때문에 대기중에 철분 오염물들이 쌓이고 고착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리고 브레이크 디스크와 패드가 마찰하면서 생기는 분진. 시커멓게 오염되는 브레이크 분진은 대표적인 자동차 철분 오염물 중 하나죠. 이러한 철분들은 오염되자마자 세차만 잘해줘도 제거되는 것들이 많습니다. 하지만 매일 세차할 수는 없기때문에 철분 오염물들은 도장면에 박히거나 휠 표면에 고착되어 세차만으로는 제거하기 어렵습니다. 이러한 철분오염물은 장시간 방치될 경우 부식되면서 도장면이나 휠 표면에 데미지를 줄 수 있기때문에 주기적으로 제거해주는 것이 필요합니다.

철분제거제는 이렇게 세차로는 제거되지않는 철분들을 화학적으로 녹여서 제거해주기때문에 불필요한 데미지를 최소화하고 손쉽게 제거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케미컬입니다.

 

 

 

 

 

도장면 철분제거

도장면은 신차 출고시나 공단지역 운행이 잦지 않은 경우 많은 양의 철분이 쌓이진 않아서 자주 철분제거할 필요는 없습니다.

세차만 자주 잘해줘도 미세한 철분과 오염물들은 쉽게 제거가 되기때문이죠. 도장면 철분제거는 보통 1년에 1~2회 정도만 해줘도 충분합니다. 하지만 앞서 말씀드린 신차 출고시나 세차를 마치고 난 후 도장면에 꺼끌함이 느껴진다면 철분제거제를 사용해 반응을 살펴보는 것이 좋습니다.

 

 

 

 

세차를 안한 상태에서 철분제거제를 뿌릴 경우 오염물로 인해 철분과 직접반응하기 어렵기때문에 세차후 철분제거하는 것이 좋습니다.

일반 오염물속에는 철분들이 섞여있습니다. 하지만 이 철분오염물들이 전부 고착되는것은 아니고 기본적인 세차만으로도 제거되는 경우가 많기때문에 세차를 마친 후 철분제거하는 것을 권장해드립니다. 굳이 스노우폼 세차나 고압수만으로도 제거되는 철분들을 비싼 철분제거제로 녹여낼 필요는 없는 것이죠^^

퍼플레인 2.0 철분제거제는 원액이나 물과 1:1~3 비율로 희석해 사용 가능한 자동차 전용 철분제거제입니다. 원액을 사용해도 도장면에 안전하기때문에 눈에 보이는 철분제거 효과를 확실히 보시려면 원액을 분사하셔도 괜찮습니다.

 

 

 

 

세차를 깨끗이 마치고 드라잉까지 끝낸 후 철분제거제를 도장면에 분사해 반응을 살펴봅니다. 물기가 있는 상태에서 원액을 사용하셔도 괜찮습니다.

신차 출고시에는 도장면위에 눈에 잘 띄지않는 철분들이 쌓인 경우가 많기 때문에 1~2회 정도 철분제거해주는 것을 권장해드립니다. 도장면에 분사해보고 10~20초 정도만 기다려보면 철분과 퍼플레인 철분제거제가 반응해 보라색으로 흘러내리는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만약 반응이 없다면 도장면에 철분은 없는 것으로 보시면 됩니다. 1~2분 정도 더 기다렸다가 고압수로 헹궈주면 끝! 시간과 여유가 된다면 1~2회 정도 반복 작업해주셔도 좋습니다.

 

 

 

 

철분제거

휠은 육안으로도 쉽게 철분오염물이 확인되는 부분입니다. 브레이크 패드와 디스크 등이 마찰하면서 많은 철분 분진들이 뜨거워진 휠에 잘 달라붙기때문인데요.

세차를 자주한다면 철분제거제 없이 휠클리너만 잘 사용해도 쉽게 제거되는 것이 대부분입니다. 하지만 휠은 굴곡지고 구석진 홈이 있는 경우가 많아서 꼼꼼하게 클리닝하지 않거나 오랫동안 방치할 경우 고착된 철분들이 휠클리너만으로 철분제거는 쉽지 않습니다.

 

 

 

 

그래서 평소엔 휠클리너로 자주 클리닝해주고 1~2개월에 한번씩 철분제거제를 사용해 철분제거해주는 것이 효율적입니다.

휠 역시 도장면과 마찬가지로 퍼플레인2.0 철분제거제 원액이나 물과 1:1-2의 비율로 희석해 사용할 수 있는데요. 휠에 많은 양의 분진과 오염이 확인된다면 원액이나 1:1희석으로 사용하는 것을 권장해드립니다. 휠에 골고루 퍼플레인 2.0 철분제거제를 분사해준 다음 기다립니다.

 

 

 

 

좀 더 꼼꼼한 철분제거를 위해 디테일링 브러쉬로 구석구석 문질러 주면 훨씬 더 깔끔하게 철분제거를 마칠 수 있습니다.

 

 

 

보다 자세한 철분제거제 사용 방법은 아래 영상을 참고해주세요.

 

 

결론  Conclusion

철분제거를 꼭 해줘야하나 말아야하나 고민할 필요가 전혀 없습니다. 철분제거는 특별한 스킬없이도 자동차에 안전한 철분제거제만 잘 사용하면 초보자도 쉽게 할 수 있으니깐요.

단 도장면도 매끈하고 휠에도 분진이 별로 안생긴다면 굳이 할 필요는 없습니다. 위에서 말씀드린 경우가 나에게 해당된다면 철분제거제를 사용해 반응을 살펴보고 내 차량에 철분제거할 시기를 확인해주면 됩니다. 철분은 방치하면 쉽게 제거되지 않는 골칫덩어리가 될 수 있으니 주기적이고 안전한 철분제거를 통해 휠과 도장면을 멀끔하고 블링블링하게 관리해보시기 바랍니다.

 

 

이상으로 자동차 철분제거 및 철분제거제 사용에 대한 포스팅을 마치겠습니다.

끝까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