뜨거운 여름철 자동차 세차용품 보관요령

안녕하세요. AD 오토브라이트 다이렉트입니다.

오늘은 무더운 여름철 세차용품 보관요령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슬슬 여름의 무더위가 걱정되는 7월을 눈앞에 두고있습니다..

지난 여름을 생각해보면 아시겠지만 자동차 실내 온도는 정말 말도 안되게 올라가기 시작합니다.

 

 

 

헬… 여름 어떻게 나지?ㅜㅜ

이렇게 뜨거워진 자동차 실내에 세차용품을 방치해 놓는다면 어떻게 될까요?

항상 그런것은 아니지만 무심코 방치한 케미컬이 새어나오거나 변질될 수 있습니다.

그래서 오늘은 여름철 세차용품 보관요령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여름철 보통 실외온도의 2~3배까지 올라가는 자동차 실내는 시한폭탄과도 같은 장소가 됩니다.

찜질방도 이정도는 아닌데 말이죠..

자동차 실내 온도가 높아지는 가장 큰 이유는 바로 자동차 전면유리를 통해

들어오는 복사열과 공기순환이 원활하지 않아서 실내의 온도가 계속 상승하는 것입니다.

가장 온도가 높아지는 곳은 바로 대시보드.

 

기온이 35도일때 대시보드는 최대 90~100도까지 올라간다고하니

여름철 대시보드에는 아무것도 올려놓지 않는 것이 좋겠죠.

실내 온도는 보통 60~70도, 트렁크는 50도 정도로 온도가 올라가니 찜질방보다도 뜨거운 온도입니다ㅠㅠ

이런 실내에 먹다남은 밀봉된 음료수나 라이터 등을 방치할경우 폭발의 위험이 있으니 주의가 필요합니다.

 

 

 

세차용품도 예외는 아니겠죠.

보통 세차용품은 트렁크에 많이들 보관하는데요. 외부주차시 트렁크의 온도도 50도에 육박하기 때문에,

각종 세차용 케미컬을 트렁크에 보관하면 부피가 팽창해 약재가 흘러나올 수 있어서 더욱 주의를 기울여야 합니다.

 


 

여름철 차량내 보관 가능한 세차용품

보통 셀프세차를 하는 사람들의 차량 트렁크를 보면 트렁크정리함이나 툴백 하나씩은 있습니다.

그리고 그 안에는 세차를 위한 각종 케미컬과 용품들이 가득 채워져 있죠.

뿌듯합니다ㅎㅎㅎ

이중에서 여름철 차량내 보관해도 무방한 케미컬들이 있을까요.

먼저 세차를 위한 프리워시제, 시트러스 워시나 스노우폼 샴푸 및 버킷세차를 위한 카샴푸가 있습니다.

샴푸나 세정제는 온도에 크게 영향을 받지 않아서 뚜껑만 잘 닫아놓으면 보관해도 크게 문제되진 않습니다.

그리고 각종 타월이나 어플리케이터, 워시미트 등은 세차 후 그냥 방치할 경우 금방 냄새가 나고

세탁도 잘 안될 수 있기때문에 바로 세탁하고 집에가서 건조시켜주거나

집에서 꼭 세탁해서 완전히 건조후 트렁크에 보관하시기 바랍니다.

 

 

 


 

여름철 차량내 보관을 피해야 할 세차용품

앞서 말씀드린바와 같이 여름철 자동차 트렁크 안은 온도가 높기때문에

유분기가 있거나 휘발성이 있는 케미컬들을 방치할 경우 부피팽창과 기화현상이 심해져

용기 밖으로 새어나올 수 있습니다.

특히, 트리거(분무기)가 장착된 케미컬은 공기와 액체가 팽창하면서 스트로를 따라 올라와

흐를 수 있기때문에 트리거를 분리하고 일반뚜껑으로 씌워놓거나 서늘한 곳에 보관하다가

세차하는 날 챙겨가는 것이 좋습니다.

 

 

 

이런 케미컬로는 왁스나 실런트, 퀵디테일러, 타이어 및 각종 드레싱제 등 유분기가 있는 대부분의 케미컬들이 해당됩니다.

항상 문제가 되는 것은 아니지만 미리 예방하는 차원에서 이러한 케미컬들은

평소 서늘한 곳에 보관하다가 세차하는날 따로 챙겨 가는 것을 권장해드립니다.

 

 

 

 

고체 실런트나 왁스의 경우 온도에 민감하기 때문에

여름에는 서늘한 곳이나 냉장고에 따로 보관하다가 사용하는날 챙겨 나가셔야합니다.

고체 왁스나 실런트는 온도와 습도에 영향을 받기 때문에 여름에는 가급적 차량내 보관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트리거 전용 케미컬 보관 팁

트리거가 체결된 케미컬은 보관시 꼭 세워놓아야합니다.

공기가 드나들면서 분사가되는 원리기때문에 공기가 유입될 수 있는 틈이있어서

눕혀져 있을 경우 틈새로 케미컬이 새어나올 수 있습니다.

또한, 트리거에 달린 스트로를 타고 약재들이 올라올 수 있기 때문에 사용후에는

트리거를 분리해 스트로에 남아있는 약재가 다 나올때까지 몇차례 분사해준 다음

다시 장착해놓으면 스트로안에 공기가 차 있어서 약재가 올라와 새는 것을 좀 더 방지해줄 수 있습니다.

 

 


 

결론 Conclusion

여름철에는 자동차 실내온도가 급격하게 상승하기때문에 몇가지 보관은 피해야할

세차용품들을 가급적 서늘한 곳에 따로 보관하고 필요한 날에만 잘 챙겨서 트렁크를 깨끗하고 안전하게 관리하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여름철 차량내 음료수나 라이터, 네비게이션의 과열로 인한

폭발 사고가 생길 수 있으니 외부주차 후 하차시에는 꼭 문제가 될 만한 것들은 없는지 꼭 확인 후 내리시기 바랍니다.

그럼, 여름에도 떡실신 조심하시고 항상 즐기는 디테일링하시길 바랍니다!^^

 

 

 

이상으로 여름철 차량 세차용품 보관요령에 대한 포스팅을 마치겠습니다.

끝까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댓글 남기기